• 상추의 심경고백, 대중들 마음 돌릴까
상추 “응원하는 동료들 있어..더 힘내서 직진하겠다”
[헤럴드경제 문화팀=박정선 기자]솔로곡을 발표한 마이티마우스 상추가 컴백 심경을 고백했다.

이미지중앙

(사진=상추 인스타그램)


상추는 27일 오후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"이래저래 경황이 없어 감사하단 얘기도 제대로 못했다. 감사한 마음뿐"이라고 자신을 응원해준 사람들에게 고마움을 드러냈다.

상추는 “이번 앨범은 여러 걱정보다는 제가 추구하는 음악적인 색깔도 한 번 보여드리고 싶었고 그래서 정말 행복한 마음으로 준비했다”며 “아직 나를 향한 날선 소리들은 잘 알고 있다. 하지만 상처받고 의기소침해 있을 나였다면 이렇게 시작도 안 했을 거다”라고 말했다.

이어 “내 진심과 진실을 알아주고 이해해 주는 분들과 나에게 마음 써주는 동료들이 있기에 더 힘을 내서 직진하겠다”며 각오를 내비쳤다.

마지막으로 상추는 “이번 앨범 준비하면서 저같이 부족한 놈에게 큰 도움 주시고 응원해 주신 많은 분들께 다시 한 번 큰 감사드린다”고 거듭 고마움을 표했다.

상추는 26일 싱글 '뜨거워요'를 발표했다.

culture@heraldcorp.com
맞춤 정보
    당신을 위한 추천 정보
      많이 본 정보
      오늘의 인기정보
        이슈 & 토픽
          비즈 링크
          연재 기사